본문내용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통합검색

이전으로

인기 검색어

통합검색

이전으로

  • 실시간 인기 검색어

일본정부는 역사를 왜곡하는 중학교 사회과 교과서 검정 결과를 즉각 시정하라
제목 일본정부는 역사를 왜곡하는 중학교 사회과 교과서 검정 결과를 즉각 시정하라
등록일 2020-03-24 등록자 남궁양숙 조회수 661
첨부파일 [교육부 03-24(화) 즉시보도자료] 일본정부는 역사를 왜곡하는 중학교 사회과 교과서 검정 결과를 즉각 시정하라.hwp 다운로드 미리보기

 
담당과
동북아교육대책팀 팀장 강전훈(☎044-203-7040)
교육연구사 송영찬(☎044-203-7045)


일본정부는 역사를 왜곡하는 중학교 사회과 교과서 검정 결과를 즉각 시정하라
日문부과학성의 중학교 교과서 검정 결과 발표에 대한 대한민국 교육부 대변인 성명

일본 문부과학성은 ‘역사적·지리적·국제법적으로 명백한 대한민국 영토’인 독도를 ‘일본 영토로 주장’하는 등 사실을 왜곡하는 내용이 포함된 중학교 사회과 교과서 검정 결과를 오늘(3월 24일, 화) 발표하였다.
그동안 대한민국 정부는 그릇된 영토관과 역사관이 반영된 일본 교과서 검정 결과에 대해 강력히 항의하고 왜곡 내용의 시정을 촉구해 왔으나, 이번 검정에 합격한 중학교 교과서에 또다시 ‘독도 영유권 주장’과 ‘역사왜곡 기술’을 포함한 것에 매우 강한 유감을 표하며, 검정 결과의 즉각적인 시정을 촉구한다.
문부과학성이 이번 검정에서 통과시킨 지리, 공민, 역사 등 중학교 사회과 교과서는 ‘대한민국의 독도 영토주권’을 심각하게 침해했을 뿐만 아니라, 과거 일본의 제국주의 침략을 미화하고 그 과정에서 자행된 ‘강제동원’ 수탈과 일본군‘위안부’ 등의 전쟁범죄를 의도적으로 축소·은폐하였다.
일본 정부가 교과서를 통해 역사왜곡을 반복하는 것은 과거를 속이고 감추려는 부끄러운 시도이며, 현재의 한일관계와 동북아 평화를 해치는 행위이다. 일본의 미래 세대에게 그릇된 역사관과 영토관을 주입하는 ‘교과서’는 주변국과의 역사화해를 가로막고 동북아 공동체의 미래까지 직접적으로 위협한다는 점에서 그 폐해가 몹시 크다.
일본 정부가 계속해서 어두운 역사를 감추고 왜곡하려 한다면 주변국뿐만 아니라 이를 우려하는 국제사회로부터 고립을 면치 못할 것이다. 그 책임은 그 누구도 아닌 일본 자신에게 있음을 명심하여야 한다. 일본은 국제사회의 책임 있는 일원으로서 이제라도 과거를 직시하고, 자라나는 학생들에게 역사를 올바르게 가르쳐야 한다. 이를 위해 왜곡된 교과서를 가장 먼저 시정할 것을 다시 한번 촉구한다.
대한민국 교육부는 일본의 교과서 역사왜곡과 영토주권 침해의 부당성을 계속해서 지적할 것이며, 일본 정부가 이를 바로잡을 때까지 관련 기관, 민간·사회단체와 협력하여 적극적으로 대응해 나갈 것임을 분명히 밝힌다.  끝.

출처표시
교육부(이)가 창작한 「일본정부는 역사를 왜곡하는 중학교 사회과 교과서 검정 결과를 즉각 시정하라」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일본정부는 역사를 왜곡하는 중학교 사회과 교과서 검정 결과를 즉각 시정하라
제목 일본정부는 역사를 왜곡하는 중학교 사회과 교과서 검정 결과를 즉각 시정하라
등록일 2020-03-24
등록자 남궁양숙 조회수 661
첨부파일 [교육부 03-24(화) 즉시보도자료] 일본정부는 역사를 왜곡하는 중학교 사회과 교과서 검정 결과를 즉각 시정하라.hwp 다운로드 미리보기

 
담당과
동북아교육대책팀 팀장 강전훈(☎044-203-7040)
교육연구사 송영찬(☎044-203-7045)


일본정부는 역사를 왜곡하는 중학교 사회과 교과서 검정 결과를 즉각 시정하라
日문부과학성의 중학교 교과서 검정 결과 발표에 대한 대한민국 교육부 대변인 성명

일본 문부과학성은 ‘역사적·지리적·국제법적으로 명백한 대한민국 영토’인 독도를 ‘일본 영토로 주장’하는 등 사실을 왜곡하는 내용이 포함된 중학교 사회과 교과서 검정 결과를 오늘(3월 24일, 화) 발표하였다.
그동안 대한민국 정부는 그릇된 영토관과 역사관이 반영된 일본 교과서 검정 결과에 대해 강력히 항의하고 왜곡 내용의 시정을 촉구해 왔으나, 이번 검정에 합격한 중학교 교과서에 또다시 ‘독도 영유권 주장’과 ‘역사왜곡 기술’을 포함한 것에 매우 강한 유감을 표하며, 검정 결과의 즉각적인 시정을 촉구한다.
문부과학성이 이번 검정에서 통과시킨 지리, 공민, 역사 등 중학교 사회과 교과서는 ‘대한민국의 독도 영토주권’을 심각하게 침해했을 뿐만 아니라, 과거 일본의 제국주의 침략을 미화하고 그 과정에서 자행된 ‘강제동원’ 수탈과 일본군‘위안부’ 등의 전쟁범죄를 의도적으로 축소·은폐하였다.
일본 정부가 교과서를 통해 역사왜곡을 반복하는 것은 과거를 속이고 감추려는 부끄러운 시도이며, 현재의 한일관계와 동북아 평화를 해치는 행위이다. 일본의 미래 세대에게 그릇된 역사관과 영토관을 주입하는 ‘교과서’는 주변국과의 역사화해를 가로막고 동북아 공동체의 미래까지 직접적으로 위협한다는 점에서 그 폐해가 몹시 크다.
일본 정부가 계속해서 어두운 역사를 감추고 왜곡하려 한다면 주변국뿐만 아니라 이를 우려하는 국제사회로부터 고립을 면치 못할 것이다. 그 책임은 그 누구도 아닌 일본 자신에게 있음을 명심하여야 한다. 일본은 국제사회의 책임 있는 일원으로서 이제라도 과거를 직시하고, 자라나는 학생들에게 역사를 올바르게 가르쳐야 한다. 이를 위해 왜곡된 교과서를 가장 먼저 시정할 것을 다시 한번 촉구한다.
대한민국 교육부는 일본의 교과서 역사왜곡과 영토주권 침해의 부당성을 계속해서 지적할 것이며, 일본 정부가 이를 바로잡을 때까지 관련 기관, 민간·사회단체와 협력하여 적극적으로 대응해 나갈 것임을 분명히 밝힌다.  끝.

출처표시
교육부(이)가 창작한 「일본정부는 역사를 왜곡하는 중학교 사회과 교과서 검정 결과를 즉각 시정하라」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 현재 페이지의 만족도를 평가해주세요
    의견을 수렴하여 빠른 시일 내에 반영하겠습니다
  • 기타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