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통합검색

이전으로

인기 검색어

통합검색

이전으로

  • 실시간 인기 검색어

신학기 초등돌봄교실 운영 미리 챙겨 돌봄공백 해소
제목 신학기 초등돌봄교실 운영 미리 챙겨 돌봄공백 해소
등록일 2019-01-08 등록자 남궁양숙 조회수 3946
첨부파일 [교육부01-08(화)조간보도자료] 2019학년도 신학기 초등돌봄교실 운영 방안.hwp 다운로드 미리보기

[담당부서]교육부 방과후돌봄정책과 양수경 사무관(☎ 044-203-6412), 박윤수 교육연구사(☎ 044-203-6416)


□ 교육부(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는 2019학년도 신학기 초등학생의 돌봄 공백을 해소하기 위해 『신학기 초등돌봄교실 운영 방안』을 마련하여 추진한다고 밝혔다.
□ 우선, 국고 예산을 지원하여 초등돌봄교실 총 1,400실을 확충함에 따라 작년보다 2만여 명이 증가한 약 28만 명의 초등학생에게 돌봄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o 특히, 신학기 시작 전 겨울방학 기간에 집중 확충하여 신학기에 1,200여 실을 증실?운영하고, 석면공사 등으로 3월 개소가 어려운 일부 학교는 2학기를 전후하여 200여 실을 추가로 증실할 예정이다.
o 또한, 시.도교육청은 보통교부금을 활용하여 기존 겸용 돌봄교실 190실을 전용교실로 전환하고, 노후한 돌봄교실 1,354실에 대한 새단장 작업 등 총 1,620실의 돌봄교실에 대한 환경개선을 함께 추진한다.
※ KB금융그룹 기부금을 활용, 368개교 671실을 혁신적 리모델링 병행 추진(기존 돌봄교실 포함)
□ 이번에 확충?개선하는 돌봄교실은 학생들이 단순히 머무는 공간을 넘어 놀이와 쉼이 어우러져 정서적 안정을 도모할 수 있는 창의적?감성적 공간으로 조성하고,
o 디자인 설계과정에 공간을 실제 이용하는 수요자(학생, 돌봄전담사, 교사 등)를 참여시켜 공간 구성에 대한 의견을 들어 추진한다.
※ 예) 학생이 좋아하는 색채, 원하는 교구, 재미난 공간 구성 등을 공유하기 위한 의견수렴 등 진행

[ 초등돌봄교실 확충 및 환경개선 사례 ]

(서울) ’19년부터 기존 1~2학년 중심에서 3학년까지 확대, ’20년부터 전 학년으로 확대 예정
(인천) 돌봄교실 대기자 없음을 목표로, 1~2학년은 돌봄교실을 증실하고, 3~6학년은
방과후학교 연계형 돌봄교실을 1교당 1실 이상 의무 운영
(경기) 3학년 중심, 1~2학년 대기학생 중 희망학생 돌봄수요에 대비하여 상시적 놀이
중심 공간으로 구축.운영

□ 아울러, 교육부차관을 단장으로『신학기 초등돌봄교실 운영 점검.지원단』을 구성.운영하여 시.도교육청별 신학기 준비상황을 점검하고 현장의 애로사항 등을 청취.지원할 계획이며,
o 교육청.교육지원청을 중심으로 돌봄 관련 민원에 적극 대응하고, 돌봄교실 시설 확충 진행상황 등을 점검.지원하기 위해 현장점검반 및 민원담당관제*를 3월까지 상시 체제로 구성.운영하고,
o 학교가 돌봄교실 신청자를 모두 수용하기 어려운 경우에는 마을돌봄**과 연계하는 등 돌봄수요에 적극 대처할 계획이다.
* 교육(지원)청 국(과)장을 반장 또는 담당관으로 전담팀 구성.운영
** 지역아동센터,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다함께돌봄센터 등 지역 돌봄서비스 제공기관
※ 지역별 돌봄지도를 방과후학교 누리집(www.afterschool.go.kr)에 탑재.안내 (’18.12월~)
□ 박백범 교육부 차관은 “학교 현장과 함께 돌봄교실을 계속 확대하고 있으나 매년 수요가 늘어나고 있어, 신학기 돌봄교실 운영에 만전을 기해 돌봄 공백 발생을 최소화하고 학생과 학부모가 만족할 수 있는 돌봄이 이루어지도록 노력할 것이다.”라고 밝히고,
o “초등돌봄 서비스의 확대와 안정적 운영을 위해서는 지역(마을)과의 연계 강화가 중요하므로 올해 출범한 『온종일 돌봄체계 현장지원단』을 중심으로 관계부처 및 지자체와의 긴밀한 협력을 유도하여 현장의 어려움이 없도록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붙임】 2019학년도 신학기 초등돌봄교실 운영 방안

출처표시
교육부(이)가 창작한 「신학기 초등돌봄교실 운영 미리 챙겨 돌봄공백 해소」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신학기 초등돌봄교실 운영 미리 챙겨 돌봄공백 해소
제목 신학기 초등돌봄교실 운영 미리 챙겨 돌봄공백 해소
등록일 2019-01-08
등록자 남궁양숙 조회수 3946
첨부파일 [교육부01-08(화)조간보도자료] 2019학년도 신학기 초등돌봄교실 운영 방안.hwp 다운로드 미리보기

[담당부서]교육부 방과후돌봄정책과 양수경 사무관(☎ 044-203-6412), 박윤수 교육연구사(☎ 044-203-6416)


□ 교육부(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는 2019학년도 신학기 초등학생의 돌봄 공백을 해소하기 위해 『신학기 초등돌봄교실 운영 방안』을 마련하여 추진한다고 밝혔다.
□ 우선, 국고 예산을 지원하여 초등돌봄교실 총 1,400실을 확충함에 따라 작년보다 2만여 명이 증가한 약 28만 명의 초등학생에게 돌봄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o 특히, 신학기 시작 전 겨울방학 기간에 집중 확충하여 신학기에 1,200여 실을 증실?운영하고, 석면공사 등으로 3월 개소가 어려운 일부 학교는 2학기를 전후하여 200여 실을 추가로 증실할 예정이다.
o 또한, 시.도교육청은 보통교부금을 활용하여 기존 겸용 돌봄교실 190실을 전용교실로 전환하고, 노후한 돌봄교실 1,354실에 대한 새단장 작업 등 총 1,620실의 돌봄교실에 대한 환경개선을 함께 추진한다.
※ KB금융그룹 기부금을 활용, 368개교 671실을 혁신적 리모델링 병행 추진(기존 돌봄교실 포함)
□ 이번에 확충?개선하는 돌봄교실은 학생들이 단순히 머무는 공간을 넘어 놀이와 쉼이 어우러져 정서적 안정을 도모할 수 있는 창의적?감성적 공간으로 조성하고,
o 디자인 설계과정에 공간을 실제 이용하는 수요자(학생, 돌봄전담사, 교사 등)를 참여시켜 공간 구성에 대한 의견을 들어 추진한다.
※ 예) 학생이 좋아하는 색채, 원하는 교구, 재미난 공간 구성 등을 공유하기 위한 의견수렴 등 진행

[ 초등돌봄교실 확충 및 환경개선 사례 ]

(서울) ’19년부터 기존 1~2학년 중심에서 3학년까지 확대, ’20년부터 전 학년으로 확대 예정
(인천) 돌봄교실 대기자 없음을 목표로, 1~2학년은 돌봄교실을 증실하고, 3~6학년은
방과후학교 연계형 돌봄교실을 1교당 1실 이상 의무 운영
(경기) 3학년 중심, 1~2학년 대기학생 중 희망학생 돌봄수요에 대비하여 상시적 놀이
중심 공간으로 구축.운영

□ 아울러, 교육부차관을 단장으로『신학기 초등돌봄교실 운영 점검.지원단』을 구성.운영하여 시.도교육청별 신학기 준비상황을 점검하고 현장의 애로사항 등을 청취.지원할 계획이며,
o 교육청.교육지원청을 중심으로 돌봄 관련 민원에 적극 대응하고, 돌봄교실 시설 확충 진행상황 등을 점검.지원하기 위해 현장점검반 및 민원담당관제*를 3월까지 상시 체제로 구성.운영하고,
o 학교가 돌봄교실 신청자를 모두 수용하기 어려운 경우에는 마을돌봄**과 연계하는 등 돌봄수요에 적극 대처할 계획이다.
* 교육(지원)청 국(과)장을 반장 또는 담당관으로 전담팀 구성.운영
** 지역아동센터,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다함께돌봄센터 등 지역 돌봄서비스 제공기관
※ 지역별 돌봄지도를 방과후학교 누리집(www.afterschool.go.kr)에 탑재.안내 (’18.12월~)
□ 박백범 교육부 차관은 “학교 현장과 함께 돌봄교실을 계속 확대하고 있으나 매년 수요가 늘어나고 있어, 신학기 돌봄교실 운영에 만전을 기해 돌봄 공백 발생을 최소화하고 학생과 학부모가 만족할 수 있는 돌봄이 이루어지도록 노력할 것이다.”라고 밝히고,
o “초등돌봄 서비스의 확대와 안정적 운영을 위해서는 지역(마을)과의 연계 강화가 중요하므로 올해 출범한 『온종일 돌봄체계 현장지원단』을 중심으로 관계부처 및 지자체와의 긴밀한 협력을 유도하여 현장의 어려움이 없도록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붙임】 2019학년도 신학기 초등돌봄교실 운영 방안

출처표시
교육부(이)가 창작한 「신학기 초등돌봄교실 운영 미리 챙겨 돌봄공백 해소」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 현재 페이지의 만족도를 평가해주세요
    의견을 수렴하여 빠른 시일 내에 반영하겠습니다
  • 기타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