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홈 교육부 소식 보도자료 - 2017년 전국 중.고등학생 독도바로알기 대회 전국본선 개최

보도자료

  • 담당부서홍보담당관
  • 작성자남궁양숙
  • 작성일2017-07-17
  • 조회수338

제목 : 2017년 전국 중.고등학생 독도바로알기 대회 전국본선 개최

 

담당부서

동북아교육대책팀  담당과장 권영민 (044-203-7040)

담당자

교육연구관  김일환(044-203-7041)

교육연구사  김찬형(044-203-7045)



교육부(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김상곤)인천광역시교육청(교육감권한대행 부교육감 박융수)은 독도바로알기 대회 지역예선을 통과한 중.고생 400여명 참가하는 전국본선715() 14:00 상명대학교에서 개최한다.

* (지역예선, `17.5.27.) 전국 중?고생 3817(중학생 1352, 고등학생 2465) 참가

독도바로알기 대회 전국의 중.고등학생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하여 지식을 나누는 과정을 통해 독도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독도에 대한 체계적 지식을 바탕으로 일본의 계속되는 역사왜곡 대해 논리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힘을 기르는 데 그 목적이 있다.

이번에 실시되는 전국본선에는 독도 전반에 대한 깊은 이해를 바탕으로 고급 사고력 논리적 비판 능력 등을 측정할 수 있도록 논술형(1문항, 20) 문항을 추가.구성하였다.

성적 우수자에게는 중.고등학교로 구분하여 대상, 금상, 은상, 동상 수여하고, 은상 이상의 수상자 지도교사에게는 지도교사상시상한다.

중.고등학교별 대상 및 지도교사에게는 교육부장관상 및 독도 탐방의 기회 제공

- 오는 8에는 시상자 전원이 참여하는 시상식 및 발표회를 개최하여 독도 학습 경험공유하고 나누는 소통의 장을 마련할 계획이다.

전국본선에 참가한 학생들은 독도에 대한 중요성을 언급하며 전국본선에 대한 기대감을 나타냈다.

인천에서 금상을 수상한 박찬웅 학생(강화고등학교)이번 대회를 준비하면서 독도가 우리땅인 역사적.지리적 근거정확하게 알게 되었고, 전국본선을 기반으로 우리 모두국제 사회에 독도를 알리는 외교관이 되었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대전에서 금상을 수상한 최민경 학생(하기중학교)더 이상 독도의 역사가 왜곡되지 않으려면 나부터 독도를 바르게 이해해야 한다.라고 말하며,

- “대회를 준비하면서 우리가 독도를 지키는 것이 아니라, 독도가 우리나라를 지키고 있다는 생각이 들었다.”라며 전국본선에 대한 기대를 밝혔다.

김상곤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은 독도문제는 단순히 섬에 대한 영토주권을 뛰어넘어 일본의 역사왜곡을 바로잡는다는 의미에서 매우 중요하다라고 강조하며,

독도바로알기 대회 등 체험중심의 다양한 독도교육 및 홍보활동 강화하여 일본의 독도관련 역사왜곡 적극적으로 대응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현재 페이지의 만족도를 평가해 주세요. 의견을 수렴하여 빠른 시일 내에 반영하겠습니다.

  •  매우만족
  •  만족
  •  보통
  •  불만족
  •  매우불만족
· 기타의견 평가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