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홈 교육부 소식 보도자료 - 「2017년 방과후학교 국제포럼」개최

보도자료

  • 담당부서홍보담당관
  • 작성자남궁양숙
  • 작성일2017-07-14
  • 조회수733

제목 : 「2017년 방과후학교 국제포럼」개최

담당부서
교육부
방과후학교지원과 과장 김연석,교육연구사 양서윤 (044-203-6370)교육연구사 김진형 (044-203-6277)

한국교육개발원 방과후학교중앙지원센터 소장 박승재, 팀장 정이화 (044-530-9551)

 

교육부(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김상곤)와 한국교육개발원(원장 김재춘) 한국방과후학교학회와 함께 714() 9시 서울시청 다목적홀에서 국내외 방과후 정책 전문가를 초청하여 세계 방과후학교 동향 및 정책적 시사점이라는 주제로 방과후학교 국제포럼을 개최한다.

이번 포럼은 방과후학교의 목표와 효과, 방과후학교의 질, 학교와 지역사회와의 협력, 돌봄교실 운영 등

o 국가별 방과후 서비스에 대한 글로벌 정책 동향 및 우수사례를 공유하고, 지역사회와의 협업을 통한 방과후 서비스의 효과적인 운영 모델 제안 및 행·재정적 지원 방안 등을 논의하게 된다.

주요 발표 내용으로는 다음과 같다.

o 미국 하버드대 길 노엄 교수는 미국에서의 방과후학교는 학생의 학습 잠재력 제고와 불평등의 해소에 기여하고 있음을 소개하며,

- 방과후학교를 통해 정규 교육과정에서 이루어지는 학습을 보완하는 역할 뿐만 아니라, 사회적, 대인 관계 기술이나 자신에 대한 성찰과 같은 사회정서 역량 또는 라이프 스킬을 함양할 수 있다는 점에 대해 발표할 예정이다.

o 또한 일본 문부과학성 와타나베 에이지 과장은 학교와 지자체간 지역 공동체 협력 네트워크 활성화 공동체 코디네이터 배치를 위한 사회기본법 개정, 성공사례 확산 및 ?재정적 지원을 위한 중앙부처의 역할 등을 담은 방과후학교 발전 종합 방안을 중심으로 발표할 예정이다.

- 이 방안은 일본의 저출산.고령화로 인한 인구 감소와 지역발전이라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일본 문부과학성과 건강노동복지부와 협력하여 수립한 것으로 안전한 장소에서 방과후 다양한 교육활동을 통해 학생들의 전인적 성장을 지원함을 그 목적으로 하고 있다.

이에 앞서, 국제포럼에 초청된 해외 전문가들은 713() 15시부터 서울도봉초등학교 및 도봉마을방과후학교를 방문하여 우리나라의 방과후학교 정책 및 마을형방과후학교의 현장을 둘러보는 시간을 가졌다.

우리나라의 방과후학교는 1995년 교육개혁 과제로 방과후 교육활동이 도입된 이후, 지금까지 학교 속의 또 다른 학교로서 정규 교육과정을 보완하고 시대 변화에 따른 교육 수요에 대응하며 지속적으로 변화하고 발전해왔다.

o 그 동안 방과후학교는 양적으로 팽창하였으나, 학교 교원의 업무 부담 증가와 학생 참여율 감소 등의 현상이 나타나고 있다.

o 이에 앞으로 방과후학교는

- 방과후 나홀로 방치되는 학생이 없도록 온종일 돌봄체계를 구축하여 방과후에도 학생들이 다양한 교육과 여가.문화활동, 민주시민으로서의 역할과 자질을 함양할 수 있도록

- 학교를 넘어 지역사회와 함께해야 할 때이다.

박춘란 교육부 차관은 교육부는 모든 아이가 우리 모두의 아이라는 새 정부의 교육 비전을 바탕으로 학교 안.밖의 다양한 인적.물적 자원을 활용하여 모든 아이들이 방과후에도 행복할 수 있는 기반 마련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현재 페이지의 만족도를 평가해 주세요. 의견을 수렴하여 빠른 시일 내에 반영하겠습니다.

  •  매우만족
  •  만족
  •  보통
  •  불만족
  •  매우불만족
· 기타의견 평가하기